메뉴 건너뛰기

logo

업소후기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① 업소명:티타임


② 방문일시:1-04


③ 파트너명:설아


④ 후기내용:


퇴근 이후 술 한잔 가볍게 걸치고 나니깐 마사지 생각 간절해지더라고요
 
그래서 마사지 광 선배에게 오늘 어떻게 마사지 받으러 갈거냐고 했더니
 
두 말 나오기도 전에 바로 오케이 해서 티타임을 방문했습니다
 
택시타고 이동해서 티타임 앞에서 내린 다음에 재빠르게 입장했죠
 
내려가서 실장님께 인사드리고 어떤 아가씨 괜찮냐고 물어봤더니
 
설아라는 아가씨를 추천해주시더군요
 
설아 언니가 서비스도 좋고 얼굴도 반반하게 생겼는데
 
가슴도 제법 크다하길래 두번 생각할 필요없이 그 언니로 초이스했죠
 
옆에서 선배도 내심 그 언니를 탐하는 것 같더니
 
이번에 새로 들어온 아가씨를 선택더라고요 
 
탈의 한 다음에 샤워하러 입장하였습니다
 
좀 늦게 가서 그런지 사람들이 많지 않더라고요  
 
덕분에 샤워하고 나와 바로 방을 안내 받고 입장하게 되었습니다
 
방에서 조용히 숨만 쉬면서 기다리고 있으니 두근두근 거리기 시작하더라고요
 
조금 있으면 내 몸을 마사지해 줄 관리사님과 만난다고 하니 기분 좋아지는 그때
 
똑똑 노크 소리와 함께 들어갈게요라는 목소리가 어여쁘게 들렸던 관리사 님이 얼굴을 보여주십니다
 
인사나누면서 관리사님 이름 알려주시긴 했는데
 
기억이 가물가물하네요 죄송합니다
 
거기에 마사지 실력도 꽤나 좋으신 분이셨어요 
 
엎드려 있는데 눌러주는 부위마다 시원시원하게 눌러주시네요
 
손끝과 팔꿈치를 이용해서 제 온몸을 두드려주고 문질러주고 눌러주는데
 
상체와 하체 빠짐없이 꼼꼼하게 관리해주더라고요
 
특히 팔꿈치로 눌러줄 때는 쾌감이 날 정도로 시원했어요
 
그리고 얘기도 많이 하시는 스타일이라서 
 
정말 시간가는 줄 모르고 마사지받은 거 같네요
 
관리사님이 전화를 하시고 1분, 2분이 지난 뒤 언니가 들어옵니다
 
실장님이 추천해주신 설아언니네요 
 
키도 커보이고 가슴도 빠방하고 얼굴도 정말 괜찮은 언니였습니다
 
처음에 실장님한테 서비스 좋다는 얘기 들었을 땐 솔직히 와꾸에 대한 걱정이 
 
살짝이나마 있었는데 실물보니 정말 쓸데 없는 걱정이었네요
 
들어와서는 제 귓속에 속삭이듯 설아라고 하며 인사하는데 녹아내리는 줄~
 
설아 언니는 입고 있는 옷 전부 벗어두고 제 바지를 벗겨 주네요
 
그리고 시작된 언니의 애무
 
초장부터 끔살나게 살떨리는 혀놀림을 보여줍니다
 
온몸을 혀로 핥으며 내려오는데 띄엄띄엄 핥는 것도 아니고 붓으로 일 획을 긋듯
 
멈추지 않고 핥으니 정말 기분 업되지 않을 수가 없겠더라고요
 
그렇게 상체의 모든 부위를 다 핥고 언니도 잠시 침이 메말랐는지 침 한번 삼켜주고
 
제 거시기를 빨아주기 시작하는데 처음 혀로 끈이라고 해야나 거 부분을 사정없이 핥더라고요
 
지금 생각해도 발딱 발딱 서버리는데 서비스 받을 땐 말 다한거죠
 
부르르 떠는 수준이 아니라 핸드폰 진동온것 마냥 떨리더라고요
 
그러면서 빨기시작하는데 스킬이 끝내주더라고요
 
완쪽이라고 해야 하나 완전 쪽쪽 빨아제껴주는게 기분이 홈런저리가라 였습니다
 
이어지는 언니의 손가락의 터치감은 죽여주대요
 
감싸쥐는 걸로도 느낌오는데 흔들어 제껴버리니
 
그렇다고 가만히 있을 수는 없겠죠 
 
커다란 언니 가슴 만지고 그에 못지 않은 커다란 엉덩이 만지고 한창 즐겼네요
 
터치하는데 피부도 좋아 감이 좋더라고요
 
즐기다보니 어느덧 끝내야 될 타이밍인 걸 알아차리고
 
거시기를 다시 설아언니 입에 맡깁니다
 
시원하게 저의 DNA를 분출했네요 아주 기분 최고였습니다
 
청룡한번 더 해주고 마무리까지 완벽하게 해주는데 너무 좋더라고요
 
옷입고 나오니 선배 역시 나와있었는데 선배 또한 충분히 즐겼다고 하더라고요
 
어차피 며칠 뒤에 선배랑 또 마사지 받으러 올텐데
 
다시 방문할듯 싶습니다

⑤ 총평점수:93점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Next
/ 33
위로가기